YTN

[Y현장] '솔로지옥3' 덱스, 출연자→MC 합류 "'나도 저랬나' 여러 생각 들어"

실시간 주요뉴스

[Y현장] '솔로지옥3' 덱스, 출연자→MC 합류 "'나도 저랬나' 여러 생각 들어"
UDT 출신 크리에이터 덱스 씨가 '솔로지옥' 시즌2 출연자에서 시즌3 MC로 합류하게 된 소감을 밝혔다.

오늘(4일) 오전 10시 30분 서울 CGV용산 아이파크몰에서 넷플릭스 '솔로지옥' 시즌3 제작발표회가 진행됐다. 'MC 군단' 홍진경, 이다희, 규현, 한해, 덱스 씨와 프로그램을 연출한 김재원 PD, 김정현 PD가 참석해 이전 시즌과 달라진 점, 그리고 새로운 관전 포인트를 소개했다.

이번 시즌 새롭게 MC로 합류한 덱스 씨는 "내가 가장 감회가 새롭지 않을까 싶다"라고 운을 뗀 뒤 "시즌2 때는 '솔로지옥' 출연자로 출연했는데, 시즌3에서 MC로 출연진을 보는 입장이 됐다"라고 말했다.

이어 "MC 위치에 있다 보니 출연자들의 세세한 포인트가 더 잘 보이고, 출연 당시에 몰랐던 모습을 보니 '나도 저랬을까', '나도 저렇게 티가 많이 났나' 싶면서 여러 가지 생각이 들더라"라고 소감을 밝혔다.

더불어 이번 시즌 관전 포인트에 대해서는 “지옥도랑 천국도가 중요한 시스템이다. 이번 시즌에서 참가자들의 개성이 너무 뛰어나 시스템이 무색하다고 느껴졌다. 참가자들이 보여주고자 했던 모습과 정반대 되는 무너진 모습을 보여줬다. 그만큼 상황에 몰입했다”라고 소개해 기대감을 자극했다.

김재원 PD는 이번 시즌의 관전 포인트로 새 MC 덱스 씨를 꼽기도 했다. 그는 "출연자였던 덱스가 MC로 돌아왔다. 덱스가 세상에서 가장 핫한 남자로서 MC로 합류했다. 그래서 이번 시즌이 더욱 재미있을 것"이라고 자신했다.

극한의 상황 속에서 나이와 직업 등은 모른 채 본연의 매력에 충실하는 '솔로지옥'의 큰 규칙은 남겨둔 채, 시즌3는 천국도와 지옥도의 장소 변화 그리고 새로운 규칙의 추가로 변주를 꾀했다. 더 과감하고 격렬해진 솔로들과 그들의 뜨거웠던 감정과 순간들을 담아낸 '솔로지옥' 시즌3는 오는 12일 넷플릭스를 통해 공개된다.

[사진 = OSEN 제공]

YTN 최보란 (ran613@ytn.co.kr)

* YTN star에서는 연예인 및 연예계 종사자들과 관련된 제보를 받습니다.
ytnstar@ytn.co.kr로 언제든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