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한끗차이' 홍진경·장성규·이찬원, 최고 관종은? 심리테스트 공개

실시간 주요뉴스

'한끗차이' 홍진경·장성규·이찬원, 최고 관종은? 심리테스트 공개
티캐스트 E채널 '한 끗 차이: 사이코멘터리(이하 한끗차이)'가 MC 홍진경, 장성규, 이찬원 씨의 관종, 사이코패스, 애정 결핍 성향에 관한 심리 테스트 결과를 공개했다.

먼저 진행된 '관종' 테스트에서 홍진경은 '낄끼빠빠(낄 때 끼고 빠질 때 빠져라)의 대가'로 밝혀졌다. 홍진경 씨는 "주목받는 것을 그렇게 좋아하지 않는다. 예능 같은데 나와도 가운데 서는 걸 싫어한다"라고 고백했다.

'사랑에 미친 당신'이라는 결과를 받은 이찬원 씨는 "평소에는 그렇지 않다가 이성 앞에서만 달라진다"라는 분석에 대해 "팬들이 보고 있을 텐데"라고 걱정하더니 "저는 '찬스'(팬들)와의 사랑에 미쳤다"라는 센스 있는 답변으로 위기를 넘겼다.

3명 중 유일하게 '순수 관종'으로 밝혀진 장성규 씨는 "JTBC 아나운서 시절부터 온 국민의 절반 이상이 날 알아봐 줬으면 좋겠다고 생각했다"라고 인정하며 "내가 바로 '세종대왕'이 아니라 '관종대왕'이다"라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한끗차이' 홍진경·장성규·이찬원, 최고 관종은? 심리테스트 공개

'애정 결핍' 테스트에서 이찬원 씨는 '축복 받은 인싸(인사이더)’라는 결과와 함께 "당신은 외로울 틈이 없다. 그들도 당신과 어울리는 것을 좋아한다"라는 설명을 읽고 "이 검사의 신빙성이 확 올라간다"라며 흡족해했다.

그런가 하면, 홍진경 씨와 장성규 씨 두 사람은 '애정 결핍'으로 판정됐다. 장성규 씨는 "결혼 전 아내와 사귈 때도 계속 붙어 있으려고 해서 애정 결핍이냐는 말을 많이 들었다"라고 고백하며 "요즘 뽀뽀 안 한 지 너무 오래됐다. 어떻게 하는 건지 헷갈린다"라는 거침없는 입담으로 웃음을 자아냈다.

마지막으로 어두운 숲속을 걷던 중 자신의 뒤를 지나간 것은 무엇이었을지를 고르는 '사이코패스' 테스트에서는 낙엽, 귀신을 고른 3MC 모두 정상으로 나타났다.

한편 '한끗차이'는 '성공의 원동력'과 '비뚤어진 욕망'을 한 끗 차이로 갈라놓는 '인간 본성'에 대한 프로그램이다. 우리 모두가 가지고 있는 '인간 본성'을 어떻게 활용하느냐에 따라 한 끗 차이로 삶이 완전히 뒤바뀔 수 있다는 이야기와 함께 그 본성 활용법에 대한 팁을 제공한다. 오는 28일 오후 8시 40분 첫 방송.

[사진 = E채널 제공]

YTN 최보란 (ran613@ytn.co.kr)

* YTN star에서는 연예인 및 연예계 종사자들과 관련된 제보를 받습니다.
ytnstar@ytn.co.kr로 언제든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