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신혜선 앞 실내 흡연한 지창욱..."부적절한 행동 사과"

실시간 주요뉴스

배우 지창욱 씨가 실내 흡연으로 또다시 구설에 올랐습니다.

앞서 JTBC '웰컴투삼달리' 메이킹 영상에서 지창욱 씨가 배우들과 실내 리허설을 하며 전자담배를 물고 있는 모습이 포착됐는데요,

영상에는 배우 신혜선 씨 외 스태프들이 있었고, 이를 본 누리꾼들은 배려심 없는 그의 모습을 지적했습니다.

이에 지창욱 씨는 소속사를 통해 "불편함을 느끼신 모든 분들께 죄송하다. 부적절한 행동이 반복되지 않도록 각별히 주의를 기울이겠다"고 사과했습니다.

한편 지창욱 씨 흡연 논란은 이번이 처음이 아닌데요,

2019년 그는 SNS에 흡연 중인 사진을 올렸습니다.

당시 누리꾼들은 "청소년들이 쉽게 접할 수 있는 개방적인 공간에 연예인이 흡연 모습을 공개한 것은 경솔하다", "공인의 영향력을 생각하라"고 우려의 목소리를 냈습니다.

YTN 공영주 (gj920@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