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다니엘, 대주주 고소 진행…소속사 사실상 폐업 수순

강다니엘, 대주주 고소 진행…소속사 사실상 폐업 수순

2024.05.21. 오전 09:59
댓글
글자크기설정
인쇄하기
강다니엘, 대주주 고소 진행…소속사 사실상 폐업 수순
사진제공 = OSEN
AD
가수 강다니엘이 운영 중인 연예기획사 커넥트엔터테인먼트 대주주를 고소하면서, 회사는 사실상 폐업 수순에 접어들었다.

오늘(21일) 가요계에 따르면, 강다니엘의 소속사 커넥트는 최근 약 20명의 직원을 내보냈고, 법인 차량도 처분했다.

소속사 사옥 역시 정리한 것으로 전해졌다.

가수 챈슬러, 유주, 댄스 크루 위댐보이즈 등 소속 아티스트들과도 결별 절차를 밟았다.

앞서 20일 YTN의 단독 보도로 강다니엘이 커넥트의 대주주주 A씨를 사문서 위조, 업무상 횡령 및 배임, 정보통신망법 위반 등의 혐의로 고소한 사실이 알려졌다.

'A씨가 대주주라는 지위를 이용해 회사 자금을 횡령하고, 명의를 도용해 법인 인감도장을 날인하는 방법으로 100억 원대 음원 유통 계약을 체결했다'는 주장이다.

YTN 오지원 (bluejiwon@ytn.co.kr)

* YTN star에서는 연예인 및 연예계 종사자들과 관련된 제보를 받습니다.
ytnstar@ytn.co.kr로 언제든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
당.점.사 - 당신의 점심을 사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