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현장] “이달의 소녀에서 올해의 소녀로” 이브의 기특한 홀로서기 선언 (종합)

[Y현장] “이달의 소녀에서 올해의 소녀로” 이브의 기특한 홀로서기 선언 (종합)

2024.05.29. 오후 8:14
댓글
글자크기설정
인쇄하기
[Y현장] “이달의 소녀에서 올해의 소녀로” 이브의 기특한 홀로서기 선언 (종합)
ⓒOSEN
AD
이달의 소녀 출신 이브(Yves)가 빌보드차트와 핸드볼 경기장을 채우는 솔로 아티스트가 되겠다는 포부와 함께 6월 여성 솔로 대전에 합류했다.

오늘(29일) 오후 4시 서울 강남구 청담동 일지 아트홀에서는 이브의 첫 번째 EP ‘LOOP’ 발매 기념 쇼케이스가 진행됐다.

이날 이브는 팀이 아닌 솔로로 이달의 소녀 멤버 중 가장 늦게 데뷔하게 된 것에 대해 “그동안 그룹 활동을 하면서 우리 그룹이 어떻게 시너지를 낼지 고민했는데 공백기를 오래 가지면서 음악적으로 나의 솔직한 이야기를 하고 싶었다. 이번 앨범에는 나의 개인적인 감정을 솔직하게 담았다가 그래서 티징 콘텐츠도 다큐멘터리 형식을 빌렸고 하이라이트 메들리도 인터뷰 형식으로 나의 개인적인 이야기를 하려고 했다”고 말했다.

이브의 첫 번째 EP 타이틀곡 'LOOP (feat. Lil Cherry)'는 쳇바퀴처럼 반복되는 일상에서 벗어나고 싶은 마음을 리드미컬한 얼터너티브 비트에 담은 곡이다. 소속사 파익스퍼밀(PAIX PER MIL)의 수장 밀릭(MILLIC)이 직접 곡 작업에 참여해 이브만의 색깔을 녹였다.




이브는 이날 타이틀곡 무대를 선보인 후 앨범 소개를 이어가며 “이번 앨범의 목표는 나의 개인적인 감정을 솔직하게 담아내자는 것이었다. 공백기를 가지면서 곡 작업을 해 왔지만, 제삼자가 본 나의 매력은 무엇일지 궁금했다. 그래서 밀릭 대표님과 여러 프로듀서님에게 좋은 곡을 받았고 거기에 내 스타일과 개성을 담아냈다고 생각한다. 앞으로 기회가 되면 좋은 퀄리티의 곡을 들려드리겠다”는 각오를 밝혔다.

이 가운데 이브는 앨범에 담긴 4곡에 목소리의 톤과 색깔을 서로 다르게 했다며 퍼포먼스 부분에도 변화를 줬다고 강조했다. 그는 “이달소 때와 달리 선을 강조한 안무를 짰다. 이 부분을 주목해서 봐달라”고 당부했다.

또한, 이브는 전 소속팀인 이달의 소녀에 대한 애정도 드러냈다. 그는 “이달의 소녀는 내게 고향 같다. 멤버들이 지금 각자의 자리에 흩어져 있지만 지금은 각자의 자리에서 팀을 빛내기 위해 열심히 활동한다는 생각을 하면 힘이 된다”고 애틋한 감정을 전하기도 했다.

그뿐만 아니라 이브는 솔로 아티스트로서 당찬 포부를 밝히기도 했는데 그는 “그룹 활동 때 감사하게도 해외 매체에도 출연하고 빌보드차트에도 올랐다. 솔로로서 다시 도전하려고 한다. 이달의 소녀에서 진화해 올해를 빛낸 ‘올해의 소녀’가 되고 싶다”며 “언젠가 핸드볼 경기장을 혼자 채우는 아티스트가 되고 싶다. 꿈을 크게 갖겠다”고 답하며 미소를 지었다.

한편, 이브는 이날 오후 6시 각종 음원 사이트를 통해 첫 EP 'LOOP'를 발매하고 솔로 데뷔 활동을 시작한다.

YTN 곽현수 (abroad@ytn.co.kr)

* YTN star에서는 연예인 및 연예계 종사자들과 관련된 제보를 받습니다.
ytnstar@ytn.co.kr로 언제든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
당.점.사 - 당신의 점심을 사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