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현장] 혜리, 구설수 이후 예능 복귀…'재밌네' 논란에는 "노코멘트"

[Y현장] 혜리, 구설수 이후 예능 복귀…'재밌네' 논란에는 "노코멘트"

2024.06.18. 오후 12:41
댓글
글자크기설정
인쇄하기
 [Y현장] 혜리, 구설수 이후 예능 복귀…'재밌네' 논란에는 "노코멘트"
AD
걸스데이 출신 배우 혜리가 구설수에 오른 이후 예능으로 복귀한다.

오늘(18일) 오전 11시 서울 마포동 호텔 나루 서울 엠갤러리에서 진행된 넷플릭스 ‘미스터리 수사단’ 제작발표회에는 정종연 PD, 이용진, 존박, 이은지, 이혜리, 김도훈, 카리나가 참석했다.

이날 혜리는 “최근 일련의 사건이 있었는데 이에 대해서도 한마디 해달라”는 질문에 “너무 즐겁게 촬영을 했고 어떤 코멘트를 말씀드리기에는. 제가 딱히 코멘트를 드릴 건 없는 것 같다”고 말했다.

혜리는 최근 전 남자친구인 류준열이 배우 한소희와 열애설에 휩싸이자, 자신의 SNS에 “재밌네”라고 글을 올리며 구설수에 올랐다. 혜리의 발언으로 류준열의 '환승연애' 의혹이 불거졌고 한소희는 반박 글을 올리기도 했다. 논란이 확산되자 혜리, 한소희는 SNS에 사과문을 올리며 사건이 일단락됐다.

이날 혜리는 ‘미스터리 수사단’ 출연에 대해 "두뇌 싸움하는 프로그램을 좋아했다. ‘지니어스’를 여러 번 반복해서 볼 정도로 좋아했다. 보드게임하는 것도 좋아한다"라면서 "정종연 PD님이 연출하시면 마치 판타지 영화를 보는 느낌일 것 같았다. 예능을 하는 기분이 아니라, 그 상황 속에 들어간 기분을 느끼고 싶어서 하고 싶었다"라고 밝혔다.

정종연 PD는 혜리에 대해 "'놀라운 토요일' 할 때 한 명의 새로운 예능 캐릭터의 출현이 이렇게 프로그램을 캐리하는구나 놀랐다. 이 프로그램을 한 단계 상승시켜 수 있는 사람이라고 생각이 들었다”라고 말했다.

‘미스터리 수사단’은 이용진, 존박, 이은지, 혜리, 김도훈, 카리나가 과학적으로 설명할 수 없는 기묘한 사건들을 추적하고 해결하는 어드벤처 추리 예능. 두뇌 서바이벌 게임 ‘데블스 플랜’?과 ‘대탈출’, ‘여고추리반’을 성공시킨 정종연 PD가 넷플릭스와 다시 만나 새롭게 선보이는 어드벤처 추리 예능이다. 이날 넷플릭스를 통해 공개된다.

[사진 = 넷플릭스 제공]

YTN 최보란 (ran613@ytn.co.kr)

* YTN star에서는 연예인 및 연예계 종사자들과 관련된 제보를 받습니다.
ytnstar@ytn.co.kr로 언제든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
2024 YTN 서울투어마라톤 (2024년 10월 5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