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예지, 논란 딛고 새 출발…써브라임 전속계약

서예지, 논란 딛고 새 출발…써브라임 전속계약

2024.06.25. 오후 1:35
댓글
글자크기설정
인쇄하기
서예지, 논란 딛고 새 출발…써브라임 전속계약
AD
배우 서예지가 새 소속사를 찾았다.

오늘(25일) 써브라임은 “서예지 배우와 전속계약을 체결하게 됐다는 기쁜 소식을 전해드린다”라고 밝혔다.

써브라임은 “연기에 대한 열정과 팔색조 매력을 지닌 서예지 배우와 함께 새로운 시너지를 일으킬 수 있는 파트너가 되도록 전폭적인 지원과 노력을 할 예정”이라면서 관심을 부탁했다.

써브라임에는 송강호, 고소영, 윤정희, 기은세, 티파니 영, 김윤지, 하니, 김진경, 혜리 등이 소속돼 있다.

2013년 tvN 드라마 ‘감자별 2013QR3’으로 데뷔한 서예지는 ‘야경꾼 일지’, ‘슈퍼대디 열’, ‘라스트’, ‘화랑’, ‘구해줘’ 등 다수의 작품에 출연하며 이름을 알렸다. 지난 2020년 방송된 tvN 드라마 ‘사이코지만 괜찮아’에서 잔혹 동화 작가 고문영 역으로 열연했다.

그러나 서예지는 2021년 4월 전 남자친구 김정현을 상대로 한 과거 가스라이팅(상대의 심리나 상황을 교묘하게 조작해 지배력을 강화하는 행위) 논란에 휘말렸다. 여기에 학교폭력(학폭), 학력 위조, 스태프 갑질 등 의혹 제기가 꼬리에 꼬리를 물며 출연 예정이던 OCN 드라마 ‘아일랜드’에서도 하차했다. 이후 2022년 tvN 드라마 ‘이브’로 안방극장에 복귀했다.

[사진 = 써브라임 제공]

YTN 최보란 (ran613@ytn.co.kr)

* YTN star에서는 연예인 및 연예계 종사자들과 관련된 제보를 받습니다.
ytnstar@ytn.co.kr로 언제든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
2024 YTN 서울투어마라톤 (2024년 10월 5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