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랙핑크 제니 측 “실내 흡연 및 스태프에 피해 준 점 반성”

블랙핑크 제니 측 “실내 흡연 및 스태프에 피해 준 점 반성”

2024.07.09. 오후 5:06
댓글
글자크기설정
인쇄하기
블랙핑크 제니 측 “실내 흡연 및 스태프에 피해 준 점 반성”
사진=OSEN
AD
블랙핑크의 제니가 영상을 통해 공개되어 논란이 된 실내 흡연에 대해 사과했다.

제니의 소속사 OA 엔터테인먼트는 오늘(9일) 공식 소셜미디어 채널 등에 앞서 제니의 유튜브 채널 ‘제니루비제인 오피셜(Jennierubyjane Official)’의 한 영상에 담긴 실내흡연에 대해 사과했다.


제니의 소속사 측은 “지난 2일 공개된 콘텐츠 내 제니의 행동에 불편함을 느끼신 모든 분께 진심으로 사과의 말씀을 전한다”라며 “제니 또한 실내에서 흡연한 점, 그로 인해 다른 스태프분들에게 피해를 드린 점에 대해 반성하고 있으며 당시 현장에 있던 스태프에게도 직접 연락을 취해 사과를 드렸다”고 말했다.

이어 “실망감을 느꼈을 팬분들께도 죄송하다는 말씀드리며, 앞으로 더 성숙하고 좋은 모습으로 보답하겠다”고 입장을 끝맺었다.

앞서 공개된 영상에서 제니는 메이크업 및 헤어 손질을 받는 동안 전자담배로 추정되는 물건을 피우고 스태프 얼굴에 연기를 내뿜는 듯한 모습이 포착되어 실내 흡연 논란에 휘말렸다.

YTN 곽현수 (abroad@ytn.co.kr)

* YTN star에서는 연예인 및 연예계 종사자들과 관련된 제보를 받습니다.
ytnstar@ytn.co.kr로 언제든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
2024 YTN 서울투어마라톤 (2024년 10월 5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