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현장] '음주 뺑소니' 김호중, 절뚝이며 재판 출석…"혐의 인정 여부 추후에" (종합)

[Y현장] '음주 뺑소니' 김호중, 절뚝이며 재판 출석…"혐의 인정 여부 추후에" (종합)

2024.07.10. 오후 3:45
댓글
글자크기설정
인쇄하기
[Y현장] '음주 뺑소니' 김호중, 절뚝이며 재판 출석…"혐의 인정 여부 추후에" (종합)
사진제공 = OSEN
AD
'음주 뺑소니'로 논란을 빚은 가수 김호중이 다리를 절뚝이며 법정에 모습을 드러냈다.

서울중앙지방법원 형사26단독은 오늘(10일) 오후 특정범죄가중처벌법상 위험운전 치상, 도주 치상, 도로교통법상 사고 후 미조치, 범인 도피교사 혐의로 기소된 김호중에 대한 첫 공판을 열었다.

이날 김호중은 검은 정장을 입고 절뚝거리며 법정에 입장했다. 방청석에 있던 팬들은 김호중이 들어오자 웅성거렸고, 법정 관계자의 제지를 받았다.

범인도피교사·증거인멸 등 혐의로 기소된 이광득 전(前) 생각엔터테인먼트 대표, 전 모 본부장도 김호중과 나란히 섰다. 음주운전과 범인도피 혐의로 불구속 기소된 매니저 장 모 씨도 출석했다.

검사가 밝힌 공소 사실에 대해 김호중의 변호인은 사건을 맡은 지 얼마 되지 않아 혐의 인정 여부를 다음 공판기일에 밝히겠다고 했다. 김호중을 제외한 다른 피고인들은 혐의를 모두 인정했다.

김호중은 지난 9일 서울 신사동에서 서울 신사동에서 마주 오던 택시와 접촉사고를 낸 뒤 달아난 혐의로 입건됐다.

사고 당시 김호중은 매니저와 옷을 바꿔 입는 등 은폐를 시도한 혐의를 받는다. 이 과정에서 이광득 전 대표, 전 모 본부장, 장 모 씨 등도 사건 은폐에 연루됐다.

YTN 오지원 (bluejiwon@ytn.co.kr)

* YTN star에서는 연예인 및 연예계 종사자들과 관련된 제보를 받습니다.
ytnstar@ytn.co.kr로 언제든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
2024 YTN 서울투어마라톤 (2024년 10월 5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