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개그DNA 요정 등극"…'야간개장' 성유리, 결혼 후 복귀+일상 공개

실시간 주요뉴스

방송

"개그DNA 요정 등극"…'야간개장' 성유리, 결혼 후 복귀+일상 공개

2018년 08월 27일 11시 54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 "개그DNA 요정 등극"…'야간개장' 성유리, 결혼 후 복귀+일상 공개_이미지

원조 요정 성유리는 잊어라. 반전 매력이 넘치는 일상을 공개하며 허당 성유리로 등극할 조짐이다.



27일 서울특별시 마포구 상암동 SBS프리즘타워에서 SBS플러스 '당신에게 유리한 밤, 야간개장'의 제작발표회가 열린 가운데, MC 성유리, 서장훈, 붐, 나르샤가 참석했다.



'당신에게 유리한 밤, 야간개장'은 성유리, 서장훈, 붐, 나르샤가 셀럽의 밤 라이프를 관찰하는 것과 더불어 ‘트렌디한 요즘 밤 문화’엔 어떤 것들이 있는지 정보를 전달하는 밤 관찰 예능 프로그램. 주 52시간 근무제의 실시로 야근에서 벗어난 사람, 퇴근 후 힐링 타임이 필요한 사람, 워라밸러, 심야족들의 관심을 이끌 것으로 예상된다.



특히 성유리는 결혼 후 1년만, 방송 프로그램은 2년 반 만에 '당신에게 유리한 밤, 야간개장'으로 복귀해 기대를 모으고 있다. 성유리는 이 프로그램을 선택한 이유에 대해 "오랜만에 복귀라 밤잠 설칠 정도로 설레고 떨리기도 했다. 요즘 대중분들과 멀어진 것 있어서 저의 특유의 친근함으로 대중분들과 소통하고 싶어서 선택했다"고 전했다.



지난해 결혼 후 신혼라이프를 즐기고 있는 성유리. 결혼 후 달라진 점에 대해 "부모님께서 굉장히 엄격하셔서 9시 10시만 되면 계속 전화가 오셔서 일찍 들어가야할 것 같았는데 결혼하고 나서 그런 압박감이 없어져서 더욱 더 자유로운 라이프를 즐기고 있다"고 답해 눈길을 끌었다.



권민수 PD는 성유리를 캐스팅한 이유에 대해 "군 생활 할 때부터 팬으로 시작해서 방송을 하면서도 성유리 씨에 대한 욕심이 있었다. 최근에도 성유리 씨에 대해서 섭외를 진행하다가 까이다가 이번에 적극적으로 했는데 좋은 기회가 돼서 하게 됐다. 성유리 씨가 배우이면서 굉장한 어떤 개그DNA가 있지 않아 싶나 싶을 정도로 반전 매력이 있다. 우리 프로그램에서 발현되지 않을까 싶다"고 전했다.



성유리는 '당신에게 유리한 밤, 야간개장'으로 일상을 공개하며 반전 매력을 과시할 예정이다. 그는 "어쩌다가 공개를 하게 됐는지 저도 제작진분들의 명석한 두뇌로 인해 낚인 것 같다. 저도 스튜디오 녹화 때 제 일상 봤는데 꽤 재미지더라. 일상 공개하고 싶다는 예능 프로그램 섭외 들어왔을 때는 평범하고 재미없고 지루한 일상을 보낸다고 그렇게 말씀드리면서 거절을 했는데 저에 대한 애정이 제작진분들이 있으셔서 그런지 몰랐던 엉뚱한 면을 찍어주신 것 같아서 오늘 방송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특히 성유리는 어머니처럼 혼잣말을 하는 자신을 발견하고 놀랐다고 밝혀 기대감을 키웠다.



'당신에게 유리한 밤, 야간개장'은 '나 혼자 산다'와 같은 관찰 예능과 차별화 되는 가장 큰 이유에 대해 '밤 라이프를 다루는 것'이라고 말했다. 성유리 역시 밤 라이프를 다루는 것에 대해 걱정이 많았지만, 퇴근 후 뭘해야할지 모르는 사람들에게 재밌게 보내는 법을 알려주는 유익한 프로그램이 될 것이라면서 기대감을 전했다. 27일(월) 저녁 8시 10분 첫방송 된다.



손효정 기자 shj2012@tvreport.co.kr/ 사진=SBS플러스


Copyrights ⓒ TV리포트. 무단 전제 - 재배포 금지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