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이찬원, 보이스피싱 의심까지? 반전의 인지도 굴욕 '폭소' (편스토랑)

실시간 주요뉴스

  • 이찬원, 보이스피싱 의심까지? 반전의 인지도 굴욕 '폭소' (편스토랑)_이미지


‘신상출시 편스토랑’에선 이찬원이 뜻밖의 인지도 굴욕을 맛보며 폭소를 자아냈다.


5일 방송된 KBS 2TV ‘신상출시 편스토랑’에선 트로트 가수 이찬원과 황윤성의 안동 여행이 펼쳐졌다.


이날 이찬원은 황윤성과 한 식당에 들른 가운데 인지도 굴욕으로 웃음을 자아냈다. 6시내고향’에 자주 나온 황윤성은 알아본 할머니는 이찬원을 알아보지 못했고 이찬원을 아는 손녀와 통화에서도 사실은 임영웅을 더 좋아한다는 솔직 고백을 들었던 것. 그 과정에서 보이스피싱이 아니냐는 의심까지 사는 등 이찬원의 뜻밖의 인지도 굴욕이 폭소를 자아냈다.


그런 가운데 이날 이찬원과 황윤성은 할머니를 위한 노래를 부르며 할머니에게 잊지 못할 추억을 선사했다.


이밖에도 이찬원은 곧 군에 입대하는 황윤성에 대한 애틋한 마음을 드러내기도. 이찬원은 “(윤성이가 군대 가면) 많이 울 것 같다”라고 말하며 황윤성과의 깊은 우정을 엿보게 했다.


한편 이날 방송에선 이찬원 외에도 박준금이 편셰프로 출연해 일상을 공개하며 눈길을 모았다.


하수나 기자 mongz@tvreport.co.kr / 사진 = KBS2 '신상출시 편스토랑' 화면 캡처


Copyrights ⓒ TV리포트. 무단 전제 - 재배포 금지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